.태영호 증언 "북한은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는다

.태영호 증언 "북한은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는다

복음제일교회 0 255 2021.01.29 22:02
[신간] 3층 서기실의 암호...태영호 증언 "북한은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는다"
  • [신간] 3층 서기실의 암호...태영호 증언 "북한은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는다"
  • 김민성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8.05.16 22:23
  • 댓글 0
  • 무자비한 독재자인 게 틀림없는데, 떠들썩한 하루 동안의 환영 이벤트로 김정은의 이미지는 더 할 수 없이 미화되었다. 여론조사에서 77.5%가 김정은에게 신뢰가 간다고 답했다 한다. 

    과연 그럴까? 김정은은 누구이며 북한은 어떤 사회인가? 온 세계의 이목이 북한과 그 지도자 김정은에게 쏠리고 있는 지금, 태영호 전 주영 북한대사관 공사가 밝히는 평양 심장부 이야기는 한국만이 아니라 온 세계 사람들에게 북한의 정확한 실상을 보여 줄 것이다. 

    우선 한반도 비핵화 문제. 북한 핵폐기냐, 한반도 비핵화냐 라는 용어 중 이번 남북정상 합의문은 한반도 비핵화를 택했다. 이것은 북한이 줄기차게 주장해 온 것으로 결국 주한 미군을 몰아내겠다는 전략에 다름 아니다. 김정은은 결코 핵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다. 

태공사의 다음과 같은 증언이 그것을 분명하게 확인시켜 준다. 

김정일은 "조선반도 비핵화란 북한만이 아니라 남조선까지 포함한 전 조선반도의 비핵화를 뜻한다. 미국은 조선반도에서 핵전쟁 훈련을 계속하고 있고, 언제라도 핵무기를 끌어들일 수 있다. 오직 우리의 핵으로 미국의 핵을 몰아내고 미국으로부터 핵 불사용 담보를 받아낼 때만이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김정일의 이 말에서 알 수 있듯이 북한은 결코 핵을 포기하지 않을 것이다. 

1차 핵실험 직후 중국 외교부장 리조성과 북한 외무 차관 강석주가 나눈 다음의 대화에서 우리는 한반도 비핵화가 주한미군 철수를 의미한다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다.

북한의 핵실험에 가장 분노한 나라는 미국이 아니라 중국이었다. 1차 핵실험 사흘 후인 2006년 10월 12일, 중국 선양에서 외무성 1부상 강석주와 중국 외교부장 리조성(李肇星·리자오싱)이 비밀리에 만났다. 북한 외무성 회담기록문에 따르면 리조성은 강석주에게 다음과 같이 말했다. 

“중국 인민은 조선 인민의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를 대단히 존경하고 있다. 김일성 동지는 조선반도 비핵화라는 매우 전략적인 유산을 남겼다. 그러나 지금 조선 동지들은 그의 사상과 유산을 어기고 있다. 김일성 동지께서 조선반도 비핵화 사상을 제시하신 것은 조선과 같이 작은 나라가 핵 경쟁에 말려들 경우 과중한 경제적 부담을 이겨내지 못하고 붕괴될 수 있음을 예측했기 때문이다. 소련과 같은 큰 나라도 미국과의 과도한 군비경쟁에 말려들었다가 결국 붕괴되었다. 조선은 이번에 핵실험이라는 넘지 말아야 할 산을 넘었다. 이제라도 핵개발을 중지하고 경제건설에 전념하기 바란다. 핵개발을 중지한다면 중국은 조선에 대한 경제군사적 지원을 늘릴 것이다 핵으로는 조선의 체제를 지킬 수 없다. 경제부터 조속히 회생시켜야 한다.” 

그러자 강석주는 이렇게 되받아쳤다.

“내가 지금 중국 외교부장 리조성과 담화하는 것인지, 아니면 청나라 사절 이홍장과 회담하는 것인지 모르겠다. 소련의 사례를 들었지만 중국 외교부장이 소련의 붕괴 원인조차 모르고 있다는 사실이 놀라울 지경이다. 소련이 붕괴된 것은 미국과의 군비경쟁 때문이 아니다. 당이 인민에 대한 사상교양사업을 게을리 했고 당 자체가 부패하고 변질되었기 때문이다. 소련이 우리처럼 당을 강화하고 사상 사업을 중시했다면 아무리 많은 군비를 쏟아 부었다고 하더라도 붕괴되지 않았을 것이다. 당신은 또한 김일성 수령님의 탁월하고 위대한 조선반도 비핵화 사상을 언급했다. 조선반도 비핵화란 우리만의 비핵화가 아니라 남조선까지 포함한 전 조선반도의 비핵화를 뜻한다. 미국은 조선반도에서 핵전쟁 훈련을 계속하고 있고, 언제라도 핵무기를 끌어들일 수 있다. 이런 상황에서 조선반도는 결코 비핵화되지 않는다. 오직 우리의 핵으로 미국의 핵을 몰아내고 미국으로부터 핵 불사용 담보를 받아낼 때만이 가능하다. 수령님의 조선반도 비핵화 사상이 실현될 수 있도록 중국이 조선과 미국의 관계를 중재해 주기 바란다.” 

강석주가 사용한 이 논리는 이후 북한의 일관된 핵 논리이기도 하다.

태영호는 대한민국 국민에게 증언한다. 이제 김정은의 진실을 바라보라!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66 창6:5 하나님이 한탄하사 복음제일교회 2021.01.29 284
565 억지가 득세하는 세상이 두렵다 복음제일교회 2021.01.29 306
564 로컬 처치(Local Church)와 파라 처치(Para - Church) 복음제일교회 2021.01.29 293
563 대박' 아니면 '노딜'…트럼프가 뒤통수 쳤다 복음제일교회 2021.01.29 303
562 북한, 비핵화에 속도전 깃발 들어라 복음제일교회 2021.01.29 287
561 오정현 목사가 불쌍하다 최태선 복음제일교회 2021.01.29 287
560 이상구 박사 안식교와 결별 공식 선언 복음제일교회 2021.01.29 285
559 화염 속 할머니 구한 스리랑카 의인 최초 영주권 부여 복음제일교회 2021.01.29 329
558 성경으로 돌아가자! 복음제일교회 2021.01.29 300
557 "'택시운전사' 김사복은 빨갱이" 보수논객 지만원 檢송치 복음제일교회 2021.01.29 301
556 中 경찰, 지하교회 급습해 목사·신도 100여 명 체포 복음제일교회 2021.01.29 290
555 “열정 다 바쳤는데…” 돌아온 선교사의 쓸쓸한 고국 생활 복음제일교회 2021.01.29 310
554 제헌국회 개원식 기도문 전문 - 기도 이윤영목사(종로구 의원) 복음제일교회 2021.01.29 255
553 상습 성폭행, 이재록, 징역 15년 복음제일교회 2021.01.29 312
552 집팔아도 전세금 못돌려주는 "깡통주택 속출" 복음제일교회 2021.01.29 281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